[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21.1.20 (수)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radiohankook.com/news/28834
발행일: 2020/11/18  한진식
코로나19속에도 나눔의 손길 이어져
뉴웰 대표 "무엇보다도 기부가 큰 도움이 되요"


추수감사절 연휴가 다가오면서 워싱턴 주 비영리단체들의 손길이 바빠졌습니다.

 

지역언론 KING5 뉴스에 따르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팬데믹의 여파로 도움이 필요한 주민들이 급증하면서 이들을 돕는 비영리단체들도 난관에 직면했습니다.

 

비영리단체 칠드런스 홈 소사이어티 워싱턴’(Children’s Home Society of Washington)의 데이브 뉴웰 대표는 현재 여러 가정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뉴웰 대표는 그 동안 이 분야에서 일을 해오면서 이토록 심각한 적은 없었다특히 가을을 지나 겨울로 접어들면서 상황이 더 어려워지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이 단체는 코로나바이러스 때문에 여러 시설들을 운영할 수 없는 상황이지만 취약 계층에게 물품을 전달하기 위한 노력은 지속하고 있습니다.

 

단체는 킹 카운티와 피어스 카운티, 클라크 카운티 등 워싱턴 주 곳곳에 거주하는 취약 계층을 돕고 있고, 온라인 시스템을 구축해 도움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웰 대표는 도움을 필요로 하는 가정들이 기술적인 문제로 도움을 받는 데 어려움을 겪기도 한다이들에게는 인터넷 접속을 위해 컴퓨터를 제공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단체는 또 최근에는 비접촉 방식의 물품 나눔 시스템을 강화하고 있습니다.

 

뉴웰 대표는 무엇보다도 기부가 큰 도움이 된다며 사람들이 필요로 할 것 같아 보이는 물건이라면 어떤 것이든 절실히 필요한 상황이라고 덧붙였습니다.



한진식-11-19_2.mp3 ( 2.2 MB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