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21.11.30 (화)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radiohankook.com/news/33711
발행일: 2021/11/24  라디오한국
오레곤전통문화예술단 미 주류사회와의 공공외교를 위해 공연

 


오레곤전통문화예술단 (단장 지승희 /이사장 한은정)은 지난 20일 그래샴 시에 있는 퍼블릭 공연장에서페얼뷰시의Brian Cooper 시장과 트라웃델시의 Randy Lauer 시장등 미 주류사회 인사 100 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펼쳐진 한국 고전무용 공연을 통해 참석한 미국 주민들로 부터 큰 갈채를 받았다.

 

한국 전통 한복 체험 행사 및 참가자 전원에게 한국음식 대접한 이날 행사에서는 화관무, 부채춤, 장고춤,난타 공연 등 한국 전통 무용과 음악을 선보이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공연 후 미국 주민들이 직접 한국 한복을 입어 보는 체험을 통해 지금까지 사진이나 영상물을 통해 보았던 한복에 대해 이해하는 시간을 가졌으며 온 가족들이 모여서 사진을 찍기도 하였다.

 

공연이 끝난 후 주최 측에서 밥과 더불어 제공한 불고기,잡채,나물,김치 등 한국 음식들을 먹으며 주말 저녁 볼거리, 체험행사, 먹거리 등 다양한 한국 문화와 음식에 매료되는 즐거운 시간들을 가졌다.

 

지승희 단장은 "이번 미국인들을 대상으로 한 행사가 미국 주류 사회에 한국을 알리는 민간 외교의 자리가 된 것 같으며 앞으로 오레곤 지역의 현지인들을 상대로 지속적인 문화 행사를 펼쳐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날 공연을 선 보이기 위해 준비하고 애쓴 임미숙,김경희,김순애,영찬회,유은선,곽은실 등 오레곤 전통 문화 예술 단원들 및 이날 행사에 유창한 영어로 매끄러운 사회를 맡은 한은정 이사장은 "미국 현지인들의 열렬한 환호 속에 그 동안의 노고가 다 씻겨 버리는 같다" 고 소감을 말했다.

 

이날 행사가 개최된 계기에 대해 지승희 단장은 "코로나로 인해 장기간 공연을 못해 오다가 추수 감사절 기간을 맞아 그동안 코로나로 인해 침체된 지역 주민들의 기운을 북 돋우고 더불어 한국 문화도 알리는 취지에서 이 행사가 비롯 되었다"고 했다


 

 

한편 이날 행사에는 Fairview 시의Brian Cooper 시장과 Troutdale 시의 Randy Lauer 시장등이 전통 한복 체험에 직접 참여 했으며,  "그래샴 지역의 많은 주민들이 참석하여 한국 전통 무용을 즐겁게 관람하고 한국 음식을 먹으며 좋아하는 것을 보고 깊은 감명을 받았다.


 

 

한복 체험후 Brian Cooper 시장과 Randy Lauer 시장은 다음 기회에 Fairview 시와 Troutdale 시 주민들을 대상으로 공연을  준다면 시에서 모든 비용울 제공 하겠다는 뜨거운 성원도 받았다.



라디오한국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