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18.6.19 (화)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radiohankook.com/news/21702
발행일: 2018/03/12  라디오한국
워싱턴주 올림픽 국립공원, 산양을 강제로 이주시키는 방안 추진

워싱턴주 올림픽 국립공원에서 등산객을 공격해 말썽을 일으킨 산양을

강제로 이주시키는 방안이 추진되고 있습니다.

 

국립공원국과 워싱턴주 야생국은

올림픽 마운틴에 서식하는 600여마리의 산양을

올해나 내년 중 이들의 본래 서식지인

노스 캐스케이드 산맥의 바위산으로 이주시키는 방안을 줄곧 검토해왔다고 밝혔습니다.

 

공원국은 노스 캐스케이드 지역 주민들의 의견을 듣기 위해서

오는 21일부터 26일까지 세드로 울리, 대링턴, 노스 벤드, 술탄 등

네 곳에서 설명회를 가질 예정입니다. 

 

올림픽 산양의 조상은1920년대 캐나다와 알래스카에서 들여온 12마리로,

이들은 1980년대에 수 천 마리로 늘어났고

1990년대에는 생포 및 박살정책으로 300여마리까지 줄었다가 다시 증가 추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