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23.2.2 (목)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radiohankook.com/news/37199
발행일: 2022/11/30  이수빈
눈길 운전 ‘어떻게?’, 폭설 운전 요령

때아닌 눈이 연일 내리는 가운데, 워싱턴 주 순찰대가 눈길 운전을 위한 안전 사항을 소개했습니다.


워싱턴 주 순찰대는 우선 운전하기 전 시동을 켜고 창문에 끼인 서리나 눈이 모두 녹기까지 기다리라고 전했습니다.


또 가시성을 높일 수 있도록 헤드라이트를 키고 운전해야 합니다.


무엇보다 운전 속도를 조절하고 불필요한 차선 변경을 피해야합니다.


가능하다면 차의 무개를 늘릴 수 있도록 차 기름의 반 이상은 채우고 운전하는 것이 좋다고 순찰당국은 당부했습니다.


늦은 가을부터 눈으로 가득 찬 도로 위에서 운전자들은 놀라움을 금치 못하고 있습니다.


레드몬드 지역에 거주하는 조쉬 스빅 씨는 눈을 치우면서 비가 올 것 같다는 느낌이 들었는데, 때 아닌 눈이 6인치나 왔다며 놀라움을 금치 못했습니다.


현재 제설기가 도로를 정비하고 있지만 도로는 안전하지 않습니다.


순찰 당국은 운전 중 상황이 너무 나빠 계속 나아갈 수 없다면 도로에서 벗어나는 것이 최선의 선택이라고 말했습니다.



1201_이수빈 지역 뉴스 1.mp3 ( 1.0 MB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