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22.5.20 (금)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radiohankook.com/news/34344
발행일: 2022/01/19  라디오한국
[달라스] 덴튼 교육구 내 5개 학교 대상 협박 사건 발생

덴튼 고등학교와 라이언 고등학교 등은 협박 사건으로 전면 통제 조치됐다. (사진 출처: FOX4)


덴튼(Denton) 지역의 학교 5곳을 겨냥한 협박 사건들이 발생한 후 해당 캠퍼스들에 대한 보안 경보가 강화됐습니다. 또한 이번 협박 행위와 관련해 2명이 체포됐습니다. 신한나 기자입니다. 

 

<기자> 어제(19일) 덴튼 경찰과 교육구는 지역 내 학교 5곳을 겨냥한 협박 사건들이 발생했다며, 해당 캠퍼스들에 대한 보안 경보가 강화됐다고 밝혔습니다. 또한 관련 사건으로 2명이 체포됐으며 아직 기소 여부는 결정되지 않았다고 전했습니다. 

 

경찰과 교육구는 이번 학교 협박의 내용에 대해 밝히진 않았지만 5개 캠퍼스 관련 협박이 장난에 의한 가짜 협박인 것으로 추정된다고 밝혔습니다.다만 협박을 받은 5개 학교들 중 덴튼 고등학교와 라이언(Ryan) 고등학교 등은 특별한 주의를 위해 전면 통제 조치됐습니다. 

 

특히 덴튼 고교의 경우 최소 12대의 경찰차가 출동했고, 라이언 고교에선 5대, 덴튼 가이어(Denton Guyer) 중학교에는 4대의 경찰차가 출동한 모습이 목격되기도 했습니다. 

 

덴튼 교육구의 Julia Zwahr 대변인은 가이어(Guyer) 중학교와 콜혼(colhoun) 중학교 그리고 뉴턴 레이저(Newton Rayzor) 초등학교 3곳에 대해선 낮은 수준의 학교 통제 조치가 이뤄졌다고 전했습니다. 이어 현재 학생과 교직원에 대한 어떤 위협도 없으며 모든 교육구의 학생과 교직원들이 안전하게 학교 생활을 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이번 캠퍼스 협박 사건의 용의자로 체포 구금된 두 명 중 한 명은 덴튼 고등학교와 관련이 있고 다른 한 명은 라이언 고등학교와 관련이 있는 것으로 밝혀졌지만 경찰은 이들이 학생인지는 밝히지 않았습니다. 또한 협박을 당한 학교들에는 오늘(20일)까지 경찰 병력이 배치돼 안전 단속 활동을 할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달라스 DKnet 뉴스 신한나입니다.

 

 


라디오한국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