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21.3.7 (일)
 http://www.radiohankook.com/news/29737
발행일: 2021/01/19  라디오한국
나경원 "10년 전 희생" vs 오세훈 "책임으로 보답"

고 박원순 전 시장의 실정을 부각하기 위해 국민의힘 지도부와 대권 주자, 서울시장 후보들이 모인 자리에서 나경원 전 의원과 오세훈 전 서울시장의 신경전이 벌어졌습니다. 

 나경원 전 의원은 10년 전 당시 오세훈 시장이 그만두고 안철수 후보와 박원순 후보가 단일화했을 때 누가 나와도 힘든 선거였지만, 당시 홍준표 대표의 부탁으로 자신이 희생해 출마했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에 오세훈 전 시장은 후임 시장이 잘못된 길을 걸을 때마다 마음의 부담이나 자책감이 컸다면서도 더 큰 책임으로 보답하겠다고 맞섰습니다.

(뉴스제공 = YTN)

라디오한국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