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20.10.1 (목)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radiohankook.com/news/27938
발행일: 2020/09/15  라디오한국
트럼프 "틱톡-오라클, 합의 매우 근접…승인 여부 곧 결정"


트럼프 대통령은 15일 중국의 동영상 공유 소셜미디어 '틱톡' 매각 협상과 관련, 기업용 소프트웨어 업체 오라클과의 합의가 매우 근접했다고 말했습니다.  

외신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백악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그들이 합의에 아주 근접했다고 들었다"며 틱톡 촉이 제안한 방안을 들여다보겠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틱톡 측이 제시한 오라클과의 기술 제휴를 승인할지 여부에는 "우리는 곧 결정을 내릴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오라클 창업자인 래리 앨리슨 회장을 잘 안다면서 "앨리슨을 매우 존경한다. 오랫동안 정말 훌륭한 사람이었다"고 칭찬하기도 했습니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중국 회사 바이트댄스가 관리하는 틱톡의 미국 사용자 정보가 중국 공산당에 넘어갈 수 있다면서 국가 안보 위협을 이유로 틱톡의 제재를 추진하고 매각을 요구했습니다. 

백악관은 지난달 바이트댄스에 틱톡의 미국 사업을 이달 20일까지 미국 기업에 매각하라고 마감 시한을 제시했습니다. 그

러지 못하면 미국에서 틱톡 사용을 금지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중국 정부는 틱톡 서비스 운영에 필요한 음성·문자 인식 처리 등 인공지능(AI) 기술을 수출 시 당국 승인을 받아야 하는 기술로 지정, 제동을 걸고 나섰습니다.  

이후 바이트댄스는 미국 사업 매각 대신 오라클을 데이터 관리 협력 파트너로 삼는 기술 제휴 카드를 내놨습니다.  

스티븐 므누신 미국 재무장관은 오라클이 틱톡 미국 사업의 '신뢰할 수 있는 데이터 안전 파트너'가 되는 내용을 담은 방안을 지난 주말 바이트댄스로부터 접수했다면서 이를 검토하겠다고 전날 밝혔습니다. 

출처 : SBS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