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19.12.8 (일)
 http://www.radiohankook.com/news/24398
발행일: 2019/10/16  라디오한국
유시민 "KBS 기자 성희롱 발언, 감수성 부족했다"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이 자신의 유튜브 방송 '알릴레오'에서 벌어진 KBS 여기자 성희롱 논란에 대해 감수성이 부족했다고 밝혔습니다.

유 이사장은 KBS 라디오에 나와 사회활동을 활발하게 하는 여성들이 업무능력이 아닌 다른 요인으로 성과를 낸 것처럼 말한 것이라 대단히 잘못된 발언이라고 말했습니다.


또 조국 전 법무부 장관 관련 정국에서 그를 적극적으로 옹호한 데 대해서는 조국을 위해서가 아닌 저를 지키려 한 것이라며, 사냥처럼 일가족을 몰아대는 걸 보면서 가만히 있으면 스스로 비참해질 것 같아서 뛰어들었다고 설명했습니다.

유 이사장은 싸움질하는 사람으로만 비치게 돼 힘들다면서, 대권 행보라는 일각의 시선에는, 그분들은 시간이 남느냐며 선을 그었습니다.

(YTN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