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22.1.21 (금)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radiohankook.com/news/34192
발행일: 2022/01/04  라디오한국
[달라스] 애봇 주지사, 주 방위군 백신 의무접종에 바이든 행정부 고소

그렉 애봇 텍사스 주지사


그렉 애봇(Greg Abbott) 주지사가 국방부(DoD)의 백신 접종 의무 명령에 이의를 제기하며 조 바이든 행정부를 고소했습니다. 소피아 씽 기자입니다.

 

<기자> 그렉 애봇 주지사가 국방부가 시행하고 있는 코로나 19 백신 의무 접종 명령과 관련해 조 바이든 행정부에 대해 소송을 제기했습니다. 

 

어제(4일) 오후 켄 팩스턴(Ken Paxton) 텍사스 주 법무장관은 애봇 주지사를 대신에 소송을 제기했다는 사실을 확인했습니다. 앞서 애봇 주지사는 지난 해(2021년) 12월 텍사스 주방위군(Texas National Guard)에 대해 연방 백신 접종 의무 명령을 이행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힌 바 있습니다. 

 

팩스턴 주 법무장관도 국방부의 백신 접종 의무 명령은 텍사스 주 정부가 결연히 맞서 싸워야 할 바이든 행정부의 많은 월권 행위 중 하나라고 지적했습니다.

 

또한 애봇 주지사는 텍사스 주 방위대(Texas Military Department)의 트레이시 노리스(Tracy Norris) 소장(Maj. Gen.)에게 서한을 보내 소송 제기 의사를 밝혔고 텍사스 주 방위군(Texas Army National Guard)과 공군 방위군(Texas Air National Guard) 대원들이 코로나 19 백신 접종을 거부해도 처벌 받지 않을 것이라는 입장을 재확인했습니다. 

 

이 서한에서 애봇 주지사는 텍사스 군 통수권자로서 코로나 19 백신 접종 강제 조치를 그냥 두고 보지 않겠다고 강조하며 연방법 Title10에 따라 텍사스 주 방위군은 바이든 대통령의 지휘를 받지 않으므로 대통령은 연방법이나 주 헌법이 보장하는 주 방위군의 통수권자가 아니라고 밝혔습니다. 특히 이번 소송과 관련해 애봇 주지사는 지난 3일 내려진 텍사스 북부 지법 명령을 인용했습니다. 

 

이 법원의 리드 오코너 판사는 35명의 특수부대원을 대리해 제기된 소송에서 해군과 국방부가 이들에 대한 백신 접종을 강제하지 못하도록 예비적 금지 명령을 내렸습니다. 

 

한편 작년(2021년) 11월, 로이스 어스틴(Lloyd Austin) 국방장관은 코로나 19 백신 접종을 거부한 군인들에 대해, 월급 박탈 혹은 정당한 이유 없이 훈련에 불참한 것으로 처벌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달라스 DKnet 뉴스 소피아 씽입니다.

 


라디오한국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