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21.4.11 (일)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radiohankook.com/news/30902
발행일: 2021/04/07  라디오한국
바이든 "총기폭력은 전염병...강력한 규제 취할 것"

조 바이든 대통령이 총기폭력을 '전염병'이라고 칭하면서 강력한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바이든 대통령은 8일 백악관 로즈가든에서 총기폭력 방지 연설을 통해 최근 잇따르고 있는 미국 내 총격 사건을 "공중 보건에 대한 위기"라고 부르면서 "이것은 유행병이고 중단돼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바이든 대통령은 특히 소비자가 부품을 사들여 손수 제작한 사제 총기인 이른바 '유령총'을 통제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유령총은 기성품과 같은 규제 대상에서 제외될 뿐 아니라 고유 번호가 없어 범죄에 사용됐을 때 추적도 어렵습니다.

바이든 대통령은 또 권총을 소총 수준으로 바꾸는 보조장치에 대한 규제 방침도 밝혔습니다.

이와 함께 "공격용 무기와 고용량 탄창을 금지해야 한다"며 군사용 무기와 대형 탄약 클립의 사적 소지 금지도 요구했습니다.

그러면서 정부의 총기 단속 강화 조치가 총기 소지 자유를 담은 수정헌법 2조를 침해하지 않는다고 설명했습니다.

(뉴스제공 = YTN)

라디오한국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