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21.2.24 (수)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radiohankook.com/news/30222
발행일: 2021/02/21  라디오한국
바이든, '코로나 사망 50만명' 조기 게양 지시..."침통한 이정표"

 

조 바이든 대통령은 자국 내 코로나19 사망자가 50만 명을 넘어서면서 모든 연방기관에 조기를 게양하도록 지시할 것이라고 백악관이 22일 밝혔습니다. 

 젠 사키 백악관 대변인은 브리핑에서 "코로나19 사망자 50만 명이라는 침통한 이정표"를 기리기 위해 닷새 동안 조기를 게양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사키 대변인은 또 "대통령 부부와 부통령 부부는 해 질 무렵 희생자들을 기리는 촛불 점화 기념식 중에 모든 미국인이 묵념에 합류할 것을 요청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바이든 대통령은 22일 오후 촛불을 밝히며 대유행 희생자를 추모하는 행사에 참석할 예정입니다.

사키 대변인은 "바이든 대통령이 그 자리에서 연설할 예정인데 미 전역의 미국민과 그 가족에게 닥친 희생의 규모를 언급하고 공중보건 지침 준수와 예방접종 등 협력을 통해 대유행 국면을 전환할 미국인의 역량을 강조할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국제통계사이트 월드오미터에 따르면 미국 내 코로나19 누적 사망자 수는 이날 현재 51만1천616명으로 집계됐으며 누적 감염자는 2천878만220명을 기록하고 있습니다.

(뉴스제공 = YTN)

라디오한국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